연수구, 17일부터 생활쓰레기 주간수거제 실행

기사입력 2020.02.13 16:45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연수구(구청장 고남석)가 환경미화원의 안전과 근로조건 개선을 위해 오는 17일부터 인천에서 처음으로 생활폐기물 수거 시간을 야간에서 주간으로 전환한다.

이에 따라 현재 오후 11시에서 오전 7시로 운영 중인 지역 내 환경미화원의 생활쓰레기 수거시간을 오는 17일부터는 오전 4시에서 낮 12시까지로 변경 운영한다.

생활쓰레기 수집운반 근로자의 안전사고 예방과 업무 효율화 등을 위해 쓰레기 수거 작업시간 중 아침 차량 정체시간 등을 활용해 1시간의 휴식시간도 보장한다.

구는 이번 환경미화원 주간근무제 시행으로 안전 확보 뿐 아니라 주간에 보다 적극적인 잔재물 수거로 남은 쓰레기 없는 거리를 유지하고 환경미화원의 노동 환경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는 환경부가 올해부터 시행중인 폐기물 관리법 시행규칙에 따른 것으로, 구는 이를 위해 지난해 1025일부터 5일간 연수구 전역을 대상으로 처음 주간수거 작업을 시범운영한 바 있다.

그 결과 안전과 효율성 확보 뿐 아니라 원도심의 경우 주거지 주변 주차차량 감소로 차량 진입이 양호하고 사전수거 작업 등이 불필요한데다 장기적으로는 접촉사고율도 낮아질 것으로 판단, 시행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환경부의 개정된 환경미화원 작업안전 지침에는 작업상황 영상장치와 안전스위치안전멈춤바 의무설치, 청소차 배기관 방향 왼쪽90도로 변경, 31조 작업 원칙, 폭염강추위, 폭설폭우, 강풍, 미세먼지 등 악천후 발생 시 작업시간 단축 및 중지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구는 주간수거제 시행을 위해 지난해 시범운영과 함께 생활폐기물 수집 운반 처리 원가 산정 용역에 이어 인천시와 두 차례 회의를 가졌으며 지난달 20일부터 수거시간 변경에 대한 구민 홍보에 들어간 상태다.

구 관계자는 차후 수거시간 변경에 따른 구민의 불편사항 등을 보완해 나갈 계획이라며 근로환경 개선과 안전뿐 아니라 효율화를 위한 결정인 만큼 구민 여러분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연수구, 17일부터 생활쓰레기 주간수거제 실행 .JPG

[박윤규 기자 qpeace@iicr.kr]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천국제신문 & iicr.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