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세외수입 체납액 집중정리 추진

기사입력 2019.11.29 15:26 조회수 10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과태료, 부담금 등 세외수입 체납액 징수를 위한 2019년 하반기 집중정리 기간을 12월 말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서구 모든 부서에서는 체납고지서를 11월 말까지 일제히 발송하고, 체납자에 대한 재산조회를 통해 압류 및 채권추심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과태료 체납 차량의 경우 번호판 영치로 운행이 정지된다.

특히 고액체납자는 신용정보, 주거지 조사를 통한 핀셋형 체납처분이 실시되며, 재산이 없고 형편이 어려운 체납자의 경우 결손절차가 진행된다.

지난 10월말 기준 서구의 세외수입 체납액은 446억 원으로, 서구는 올해 부과된 세외수입은 91.3% 이상, 지난연도 체납액은 20% 이상 정리하는 것을 목표로 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서구는 인천시에서 실시한 2018년도 행정실적 세외수입 분야 평가에서 10개 군·구 가운데 최우수를 달성한 바 있으며, 올해도 이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박윤규 기자 qpeace@iicr.kr]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천국제신문 & iicr.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